본문

우리지역 문화재

  • 인쇄

전라남도 기념물

광양김시식지 (光陽김始殖址)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인물사건 / 역사사건
수량/면적 일원
지정(등록)일 1987.06.01
소 재 지 전남 광양시 김시식지1길 57-6 (태인동)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김해김씨종중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전라남도 광양시 문화예술과 061-797-4184
문화재 설명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김을 양식한 김여익(1606∼1660)을 기리기 위해 세운 건물이다.

김여익은 인조 18년(1640)에 태인도에 들어와 최초로 바다 김을 양식한 사람이다. 기록에 의하면 김여익은 병자호란(1636) 때 의병을 일으켰으나 조정이 중국 청에 항복하자 태인도에 들어와 김 양식을 하며 살았다고 한다. 그가 김 양식법을 고안한 것은 인조 18년(1640)에서 현종 원년(1659) 사이일 것으로 보고있다.

‘김’의 원래 이름이 ‘해의’였으나 ‘김’으로 고쳐 부른 것은 김 양식을 최초로 창안한 김여익의 성씨를 본 딴 것이라고 전해지기도 한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