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우리지역 문화재

  • 인쇄

전라북도 유형문화재 제198호

관곡서원소장전적및고문서 (館谷書院所藏典籍및古文書)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기록유산 / 전적류 / 목판본 / 서원본
수량/면적 12권 10매
지정(등록)일 2003.05.16
소 재 지 전북 임실군 지사면 관기리 208번지
시 대 조선시대(1733∼1845년)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관곡서원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전라북도 임실군 문화관광치즈과 063-640-2315

임실군 지사면 관기리에 위치한 관곡서원에 소장되어 있는 일괄 문서들이다.

서원 관계 서적이나 문서들이 희귀한 편인데 관곡서원에 관계되는 일괄 문서를 두루 구비하고 있어 매우 귀중한 자료로 평가된다. 또한 보노안(保奴案), 보직안(保直案)은 원노(院奴)와 서원의 직숙을 담당하던 원직(院直)을 재정적으로 돕기 위해 배정된 보(保)인 보노(保奴), 보직(保直)의 명단으로서 19세기에 서원에도 보((保)가 배정되었음을 알려준다.

고문서 중에는 서원 접인(接人)의 잡역을 금해줄 것을 진정하여 수령으로부터 승인받는 과정을 알 수 있게 하는 것, 서원 유안(儒案)에 평민이 입록(入錄)되고 있으며 유생의 확보가 재정적 의미를 가진다는 것을 알려 주는 것, 서원 유생을 수령이 차정(差定)하고 그 차첩(差帖)도 수령이 발행한다는 것을 알려주는 것이 있어 18∼19세기 사회를 이해하는 데에 좋은 자료이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