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우리지역 문화재

  • 인쇄

전라북도 유형문화재 제150호

상이암부도 (上耳庵浮屠)
해당 문화재의 정보입니다. 분류, 수량/면적, 지정(등록)일, 소재지, 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분 류 유적건조물 / 종교신앙 / 불교 / 탑
수량/면적 1기
지정(등록)일 1995.06.20
소 재 지 전북 임실군 성수면 성수산길 658 (성수리)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상이암주지 
시도지정 및 문화재자료는 각 지자체 담당부서에서 문화재정보를 입력·수정 관리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아래 지자체 담당부서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 상 세 문 의 : 전라북도 임실군 문화관광치즈과 063-640-2315

부도는 승려의 무덤을 상징하여 그 유골이나 사리를 모셔두는 곳이다. 상이암 내에 서 있는 이 부도는 모시고 있는 사리의 주인공이 아직 확실히 밝혀지지 않고 있다.

부도는 바닥돌 위로 전체의 무게를 받치기 위한 기단(基壇)을 두고, 그 위로 위아래를 자른 계란모양의 탑몸돌을 올린 후 지붕돌을 얹은 모습인데, 탑몸돌을 제외한 각 부분이 4각의 평면을 기본으로 하고 있다. 지붕돌 꼭대기에는 네모난 받침위로, 둥근모양의 돌과 버섯모양의 돌이 차례로 올려져 길쭉한 머리장식을 이루고 있다.

조선시대에 세운 것으로 추정되며, 각 부분을 이루는 조각이나, 만든 솜씨가 섬세하면서도 뛰어나다. 이 암자에는 이 부도 외에 2기의 부도가 더 전하고 있는데, 이들은 1986년에 문화재자료 제124호로 지정되어 보존되고 있다.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